Weather:
26 C
clear sky
Sydney
humidity: 47%
wind: 8 m/s E
H27 • L25
Fri
34 C
Sat
28 C
Sun
27 C
Mon
28 C
Tue
24 C
Home교육NSW 주 정부, 지역사회 언어학교 지원 확대

NSW 주 정부, 지역사회 언어학교 지원 확대

[]

시드니대학교와 제휴행정교수 자료학자금 지원 등

 

앞으로 NSW 주 지역사회 언어학교에서 다른 언어를 배우고 있는 청소년들은 NSW 정부와 시드니대학이 새로 시작하는 프로그램을 통해 보다 많은 지원을 받게 된다.

글래디스 베레지클리안(Gladys Berejiklian) 주 총리는 지난 주 금요일(10일) 빅터 도미넬로(Victor Dominello) 재정부 장관, 레이 윌리엄스(Ray Williams) 다문화 장관과 함께 정규학교 시간 외에 지역사회 언어학교 수업에 출석하는 3만4천여 명의 학생들을 지원하기 위한 프로그램을 발표했다.

시드니대학교에서 가진 이번 계획 발표 자리에서 베레지클리안 주 총리는 “NSW 주 정부는 세계 일류 대학이자 호주 최초의 대학과 손을 잡고 지역사회 언어학교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된다”며 “지역사회 언어학교 출신인 본인 또한 방과 후 언어 학습을 하는 학생들을 적극 지원하려는 현 정부를 이끌고 있다는 사실이 너무나 자랑스럽다”고 밝혔다.

앞으로 NSW 주 정부는 시드니대학교와 함께 △교수 자료, 학습 활동 및 평가 도구 제공 △등록 행정 일원화 및 학생 참여기록 실시 △지역사회 언어 교사들에게 전문 학습 장학금 지급 △학생들의 학업 성취도를 추적하는 학습 파스포트(learning passports) 등의 지원을 제공하게 된다.

이날 다문화부의 윌리엄스 장관은 “모국어 외 언어 학습은 매우 유익하며, 학생들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또 다른 언어 학습의 최고 자료를 얻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장관은 이어 현재 NSW 주에서 사용되는 언어는 200개가 넘는다고 언급하면서 “이와 같은 프로그램이야말로 우리 문화의 중요한 부분을 보존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재정부 도미넬로 장관은 “이번 투자로 NSW 주는 언어교육을 선도하는 주(state)이자 개혁자 위치에 서게 될 것”이라며 “이번 제휴사업을 통해 교사와 정부 모두 미래에 더 나은 결정을 내리는데 필요한 자료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주 정부의 이번 프로그램은 베레지클리안 정부가 올해 초 지역사회언어를 배우는 학생 수 확대를 위해 1천90만 달러를 추가 지원키로 한 약속에 따른 것이다.

 

김진연 기자 herald@koreanherald.com.au

No commen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