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4 C
clear sky
Sydney
humidity: 93%
wind: 2 m/s NW
H16 • L11
Fri
18 C
Sat
20 C
Sun
19 C
Mon
14 C
Tue
13 C
Home부동산/경제지난 3월 시드니 경매 낙찰률, 지난 12개월 이래 가장 높아

지난 3월 시드니 경매 낙찰률, 지난 12개월 이래 가장 높아

[지난 3월, 시드니 경매 낙찰률이 지난 12개월 사이 가장 높았던 것으로 집계됐다. 부동산 정보회사 ‘도메인 그룹’은 지난달의 높은 낙찰 비율에 대해 “주택을 매물로 내놓은 판매자들이 현재 시장 상황을 수용, 가격을 다소 하향 조정하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사진은 시드니의 한 경매 현장.]

주택 판매자, 시장 상황 맞추어 가격 조정… 예비 구매자들 ‘기회’ 인식

전반적인 부동산 시장 침체 상황이 이어지는 가운데 지난 3월 시드니 주말 경매 낙찰 비율은 1년 전과 비교해 다소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 3월의 경우 전달에 비해 시장에 등록된 매물이 크게 높았으며, 낙찰률 또한 꾸준히 높은 수준을 보인 것이다.

‘도메인 그룹’(Domain Group) 통계분석가 니콜라 파월(Nocola Powell) 박사는 “지난 3월의 높은 낙찰률은 이달에도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4월 낙찰률이 50% 이상을 유지한다면 이는 판매자의 가격 기대가 현 부동산 시장에 맞추어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는 게 그녀의 설명이다. 이는 내집 마련을 원하는 예비 구매자들의 적극적인 구매 의지를 부추키며, 결국 높은 낙찰률로 이어질 것이라는 분석이다.

3월은 전통적으로 주택 경매가 활발한 시즌으로 알려져 있지만 부동산 현장 전문가들은 예비 구매자들의 관심 또한 보다 적극적이라는 평이다.

‘쿨리 옥션’(Cooley Auction)의 브라이아넌 데이비스(Briannan Davis) 경매사는 “분명 지난해에 비해 보다 많은 예비 구매자들이 입찰을 하고 있다”며 “이는 경매 매물에 보통 한 명의 입찰자가 있었던 지난해와는 분명 대조적인 모습”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하지만 보다 중요한 것은 판매자들이 현 주택 시장 상황을 받아들인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시장이 침체되고 주택 가격이 하락한 상황을 받아들이는 판매자들이 경매 낙찰가 기대치를 낮추었다는 것이다.

지난 3월 시드니 전역에서 경매가 진행된 유닛 낙찰률은 55.4%로 집계됐다. 이는 단독주택 53.5%에 비해 다소 높은 수치이다.

데이비스 경매사는 “물론 가격에 대한 기대는 여전히 조정되고 있다”면서 최근 로즈베이(Rose Bay)에서 진행된 300만 달러 주택 경매를 언급했다. 낙찰이 이루어지기는 했지만 판매자를 설득해 잠정 가격을 낮추어야 했다는 것이다.

그런 반면 포츠포인트(Potts Point)의 1개 침실 아파트 경매에서는 6명의 예비 구매자들이 입찰가 경쟁을 펼쳐 벤더가 원하는 금액을 크게 넘긴 가격에 낙찰되기도 했다.

‘The Agency’ 사의 토마스 맥글린(Thomas McGlynn) 경매사는 부동산 시장에 자신감이 돌아왔다고 진단했다. “판매자들은 사실상 현재 시장 상황을 받아들이고 있다”는 것이다.

로워노스쇼어(lower north shore) 지역(region)은 지난 달 광역시드니에서 가장 높은 64.3%의 경매 낙찰률을 기록했다. 이는 전달인 2월 50.7%에 비해 14%포인트 높아진 것이다.

경매를 통해 낙찰되지 않았다 하더라도 경매 후 2주 이내 판매된 주택 거래 비율도 57.3%로 집계됐다. 3월 경매 낙찰률은 경매 후 4주 이내에 판매된 부동산을 포함할 경우 65.3%에 달한다. 지난해에 비해 주택 거래가 크게 나아진 셈이다.

맥글린 경매사는 경매에서 낙찰이 이루어지지 않는 것은 판매자의 기대치가 높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현재의 시장 상황을 검안하지 않고 높은 잠정 가격을 책정한다는 것이다.

결국 판매자가 시장 가격에 맞추어 주택을 매물로 등록한다면 주말 경매 낙찰률은 더 높아질 것이라는 설명이다. 그에 따르면 실제로 주택 판매자들은 경매에서 주택을 거래하지 못한 뒤에야 잠정 가격을 낮추어 다시 내놓고 있다.

■ 시드니 각 지역별 경매 매물 및 낙찰 비율

(2019년 3월. 지역 : 매물 수 / 전년대비 / 낙찰률 / 전년도 낙찰률)

-Canterbury Bankstown : 137 / -44.5% / 43.5% / -21.9%

-Central Coast : 101 / -12.9% / 43.3% / -11.7%

-City and East : 629 / -24.5% / 53.6% / -11.7%

-Inner West : 393 / -30.3% / 62.1% / -5.0%

-Lower North Shore : 354 / -19.2% / 64.3% / -5.0%

-North West : 256 / -30.4% / 55.6% / 4.0%

-Northern Beaches : 320 / -16.7% / 56.6% / -6.4%

-South : 330 / -39.8% / 49.3% / -9.6%

-South West : 127 / -38.3% / 34.5% / -21.2%

-Upper North Shore : 186 / -38.4% / 54.5% / -2.2%

-West : 162 / -35.5% / 44.6% / -6.9%

Source : Domain

부동산 관계자들은 지난해의 경매 현장과 비교해 더 많은 예비 구매자들이 몰리고 있으며 입찰 가격 제시도 적극적이라고 말했다.

김지환 기자 jhkim@koreanherald.com.au

No commen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