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9 C
shower rain
Sydney
humidity: 77%
wind: 6 m/s ENE
H20 • L19
Sat
19 C
Sun
20 C
Mon
19 C
Tue
19 C
Wed
19 C

타스마니아대학교 곳곳에 ‘강한 문구’의 비방 포스터 다수 부착 멜번 대학서 중국 학생 비난했던 ‘Antipodean Resistance’ 소행   호주 동성결혼 합법화 찬반 여부를 묻는 우편투표가 진행 중인 가운데, 백인 우월주의자들이 동성결혼을 비방하는 인종혐오성 문구의 캠페인으로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스스로를 “당신이 기다리던 히틀러”라고 묘사하는 호주 백인우월주의 단체 ‘Antipodean Resistance’가 나치(Nazi)의

CAPR-FARE, ‘연령별 음주인구 감소에 따른 영향’ 연구에서 언급 매년 호주에서는 알코올 섭취로 인한 암 발병으로 2천500명 이상이 사망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는 전체 암 사망 3%에 해당하며, 이중 유방암(1천330명)과 대장암(830명)이 가장 많다. 최근 영국 ‘London School of Hygiene and Tropical Medicine’ 연구팀이 지난해 주류제조 기업 27곳의 웹사이트

2016년도 ‘가장 아름답고 매력적인 50개 올드타운 중 하나’ 선정   시드니 지역에서 아웃도어 라이프를 즐길 수 있는 최적의 장소 중 하나로 꼽히는 곳이 블루마운틴((Blue Mountains)이다. 시드니 서쪽으로 약 50킬로미터 거리, 유네스코가 지정(2000년)한 세계 자연유산(World Heritage)이자 국립공원(Blue Mountains National Park)으로 지정된 블루마운틴은 그 넓이만 11,400 제곱킬로미터(km²), 100만 헥타르(hectares)에

애보트 전 총리 대상 폭행에 ‘Yse’ 지지자 주택 훼손 발생   동성결혼(same-sex marriage) 합법화에 대한 국민적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우편 조사 시작과 함께 찬반 진영의 캠페인도 가열되고 있는 가운데 각각의 의견에 대해 폭력적 양상이 드러나고 있다. 호주 고위 정치 인사로 오래 전부터 동성결혼 반대 입장을 분명히 밝힌 바

시장, “범죄 예방 프로그램 개발에 주민 의견 수렴 큰 도움 될 것”   시티 오브 캔터베리 뱅스타운(The City of Canterbury Bankstown)이 범죄율을 낮추기 위한 프로그램 개발을 추진하면서, 지역 안전에 관한 주민 설문조사를 실시한다고 금주 수요일(27일) 보도 자료를 통해 전했다. 최근 ‘범죄조사통계국’(Bureau of Crime Statistics and Research, BOCSAR)의

스쿨 홀리데이 및 10월 첫 주 노동절 감안, 판매자 ‘적극 움직임’ 분석   지난 수 주간, 시드니 주말 경매가 다소 부진한 결과로 나타난 가운데 지난 주말(23일) 경매는 이전과 확연히 다른 양상을 보인 것으로 진단됐다. 지난 주말 시드니 경매 낙찰률은 70.2%로, 이전 주의 67.0%보다 다소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다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