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4 C
clear sky
Sydney
humidity: 54%
wind: 4 m/s W
H14 • L14
Mon
15 C
Tue
16 C
Wed
16 C
Thu
14 C
Fri
16 C
HomeUncategorized시드니 주말 경매- 일부 경매 매물에 예비구매자 열기 고조

시드니 주말 경매- 일부 경매 매물에 예비구매자 열기 고조

[시드니 주말 경매시장이 위축되기는 했지만 인기 주거지역 매물에는 많은 예비구매자들이 몰리고 있으며 낙찰 가격도 높은 수준을 이어가고 있다. 사진은 지난주 230만 달러에 낙찰된 파이브덕(Five Dock)의 3개 침실 주택. ‘도메인’ 뉴스 화면 캡쳐.]

인기 지역 경매 매물에 예비구매자 몰려낙찰 가격도 높아

 

지난 주말(12일), 쌀쌀한 날씨 속에서 진행된 주말 경매는 가을 시즌의 시장 둔화를 무색하게 할 만큼 예비 구매자들의 구매 열기가 뜨거웠다.

그 중 하나가 파이브덕(Five Dock)의 프레스톤 애비뉴(Preston Ave) 상에 있는 주택이었다. 지난 주말 매물로 등록된 565채의 주택 중 하나인 3개 침실의 이 주택 경매에는 무려 50여 그룹이 거래 진행 상황을 지켜보았다.

8명의 예비 구매자가 입찰한 가운데 180만 달러에서 시작된 경매는 5만 달러씩 가격이 제시되면서 입찰가가 빠르게 상승했다. 그리고 220만 달러에 이르면서 2명의 입찰자가 남았고 5천 달러씩 가격을 제시한 끝에 230만 달러에서 최종 낙찰이 이루어졌다. 이는 잠정 가격에서 10만 달러 오른 금액이었다.

매매를 진행한 ‘Devine Real Estate Drummoyne’ 사의 파예즈 야민(Fayez Yammine) 에이전트는 낙찰 결과에 대해 만족한다는 반응이었다.

“경매 시장이 주춤하는 시점에어서 한편으로 걱정이 되기는 했지만 8명이 입찰하리라고는 생각하지 못했다”는 게 야민씨의 말이다.

440스퀘어미터 부지의 이 주택은 지난 2013년 162만 달러에 거래된 바 있다. 이날 경매를 맡은 ‘CBRE Sydney’의 피터 에더릿지(Peter Etheridge) 경매사는 “지금은 주택 시장이 상당히 침체되어 있는 시점”이라고 말했다. 경매 시장에 등록되는 매물이 크게 늘어난 것은 아니지만 예비 구매자가 선뜻 나서지 않다보니 주말 경매에서 이들이 선택할 수 있는 주택이 많아졌다는 것이다.

부동산 정보회사 ‘도메인 그룹’(Domain Group) 자료에 따르면 현재 파이브덕의 중간 주택 가격은 172만2천 달러로 집계되어 있으며, 시드니 주택 가격은 지난 3월 분기 2.6% 하락한 상황이다.

에더릿지 경매사는 파이브덕 주택의 경우 해안가에 자리해 예비 구매자들로부터 높은 관심을 받은 것 같다면서 “현재의 침체된 시드니 주택 시장을 감안할 때 이 주택 경매는 상당히 놓은 낙찰 결과”라고 덧붙였다.

둔화된 시장 상황을 감안해 애초 이 주택은 230만 달러의 잠정 가격을 220만 달러로 조정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 주택을 매물로 내놓은 블레어 웡(Blaire Wong)씨는 “220만 달러로 잠정 가격을 조정하면서도 낙찰에 대한 불안감이 없지 않았다”며 “오히려 10만 달러 높은 가격에 거래가 이루어져 매우 만족한다”고 말했다.

모스만(Mosman) 스핏 로드(Spit Road) 상에 자리한 120스퀘어미터의 작은 아파트 경매 또한 두 입찰자가 끝까지 가격 경쟁을 벌였다. 매물로 등록되면서 85만 달러의 잠정 가격이 책정된 이 아파트에는 젊은 커플과 다운사이저 커플이 1만 달러씩 가격을 제시하다가 나중에는 500달러로 경쟁을 벌였으며, 100만6천 달러에서 젊은 커플에게 낙찰됐다.

발메인(Balmain)의 2개 침실 아파트 또한 135만 달러에서 경매가 시작됐으며 3명의 입찰자가 가격 경쟁을 벌인 끝에 165만 달러에서 한 다운사이저에게 낙찰됐다. ‘Cobden & Hayson Balmain’ 사의 피터 고든(Peter Gordon) 에이전트에 따르면 한 투자자가 구입해 임대로 내놓고 있던 이 주택은 소유주가 해외로 이주하면서 매물로 내놓은 것이었다.

한편 알렉산드리아(Alexandria)의 린 스트리트(Lyne Street) 상에 자리한 2개 침실의 작은 주택은 매매를 맡은 에이전트의 예상을 깨고 7명의 입찰자가 가격 경쟁을 벌인 끝에 165만 달러의 높은 가격에 낙찰됐다. 이 주택은 지난 1997년 40만5천 달러에 거래된 바 있다.

채스우드(Chatswood)의 처치 스트리트(Church Street) 상에 자리한 95스퀘어미터의 2개 침실 아파트 또한 3명이 입찰해 높은 관심을 끌었으며 81만 달러의 잠정 가격에서 4만5천 달러 오른 85만5천 달러에 거래가 성사됐다. 이 아파트는 지난 2011년 57만 달러에 거래됐었다.

시드니 동부 랜드윅(Randwick)에서는 지난 1983년 이후 처음 시장에 나온 한 유닛이 예비 구매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소유자가 사망하면서 시장에 나온 2개 침실에 주차 공간을 가진 이 유닛에는 8명이 입찰해 가격 경쟁을 이어간 끝에 110만 달러에 낙찰이 이루어졌다. 현재 랜드윅의 2개 침실 아파트 중간 가격이 96만6천 달러임을 감안하면 상당히 높은 가격에 거래가 이루어진 셈이다.

지난 1997년 40만5천 달러에 거래된 바 있는 알렉산드리아(Alexandria) 린 스트리트(Lyne Street) 상의 2개 침실 주택. 작은 이 주택은 많은 이들의 예상을 깨고 165만 달러에 거래가 이루어졌다.

김지환 기자 jhkim@koreanherald.com.au

No commen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