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7 C
clear sky
Sydney
humidity: 21%
wind: 5 m/s W
H17 • L17
Tue
16 C
Wed
15 C
Thu
12 C
Fri
15 C
Sat
13 C
Home사회‘파워하우스 뮤지엄’, 2023년 파라마타로 이전 개관

‘파워하우스 뮤지엄’, 2023년 파라마타로 이전 개관

[NSW 주 정부가 지난 2015년 밝힌 파워하우스 뮤지엄(Powerhouse Museum)의 파라마타 이전 계획을 확정했다. 사진은 새로 건설되는 파라마타 소재 뮤지엄의 주요 시설인 돔 형태의 천문관(planetarium) 가상도.]

2019‘Museum of Applied Arts and Sciences’ 작업 시작

NSW 주 정부, 최종 확인호주 최대 규모 돔형 천문관 갖춰

 

NSW 주 정부가 지난 2015년 밝힌 파워하우스 뮤지엄(Powerhouse Museum)의 파라마타(Parramatta) 이전 계획을 확정했다.

지난 주 금요일(27일) 주 정부가 밝힌 바에 따르면 파라마타에 새로이 문을 여는 파워하우스 뮤지엄은 폭 30미터에 달하는 호주 최대 돔 형태의 천문관(planetarium)을 주요 특징으로 한다.

아울러 현재 울티모(Harris Street, Ultimo)에 자리한 파워하우스 뮤지엄 부지 일부에는 리릭 시어터(Lyric theatre)와 패션뮤지엄(Fashion museum)이 만들어지며, 나머지 부지는 상업용 및 주거용 건축물이 들어설 예정이다.

주 정부는 2019년 ‘Museum of Applied Arts and Sciences’(MAAS) 건설을 시작, 오는 2023년 개관한다는 방침이다. NSW 주 정부의 ‘MAAS’에는 파워하우스 뮤지엄, 시드니 천문대(Sydney Observatory), 뮤지엄 디스커버리 센터(Museum Discovery Centre)가 포함된다.

지난 2015년 3월, 당시 마이크 베어드(Mike Baird) 주 총리는 파워하우스 뮤지엄을 파라마타로 이전키로 하고 현재 박물관 부지를 민간에 판매한다는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본지 1133호 보도).

이번에 주 정부가 최종 결정한 계획에 따라 파라마타에 새로이 MAAS 설립하게 됨으로써 정부가 부담하는 비용은 6억4,500만 달러에 달한다.

이번 계획을 발표하면서 베리지클리안(Gladys Berejikilian) 주 총리는 “이제까지 NSW 주에서는 볼 수 없었던 대규모 박물관이 될 것이며 런던 과학박물관(London Science Museum), 스미스소니언 우주박물관(Smithsonian Air and Space Museum)처럼 세계적인 문화 아이콘에 필적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 총리는 이어 “젊은이들이 과학, 기술, 엔지니어링, 예술, 수학 부문에서 자극을 받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고 전제한 뒤 “미래의 일은 이 분야에서 크게 늘어날 것이기 때문”이라며 MAAS 확대 이전의 배경을 설명했다.

주 정부는 MAAS의 파워하우스 뮤지엄 다자인을 위해 전 세계 대상의 공모를 시작할 예정이다. 아울러 MAAS 작업과 함께 인근에 자리한 ‘Riverside Theatre’ 업그레이드도 병행한다는 방침이다.

베레지클리안 주 총리는 파라마타에 대해 “시드니의 지리적 중심”이라고 강조하면서 “이는(MAAS 작업) 지역민들이 문화예술을 가까이 접할 수 있도록 하려는 확고한 기반을 마련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주 정부의 파라마타 MAAS는 폭 30미터의 돔 형 천문관을 가장 큰 특징으로 한다. 아울러 과학-기술-엔지니어-예술-수학에 초점을 둔 교육전시실, 그 외 대중 공간이 마련된다.

MAAS의 바니 글로버(Barney Glover) 관장은 “주 정부가 확정한 이번 계획은 지난 10여년 사이 전 세계적으로 가장 눈에 띄는 예술 부문 투자”라고 자신했다.

한편 주 정부의 이 같은 계획이 나온 다음날인 28일(토), 파라마타 카운슬(City of Parramatta)의 앤드류 윌슨(Andrew Wilson) 시장은 보도자료를 통해 베레지클리안 주 총리의 약속을 환영한다고 언급한 뒤 “이는 파라마타 및 시드니 서부 입장에서 매우 바람직한 결정”이라며 “시드니의 지리적 중심에 세계적 수준의 박물관이 들어서는 것은 우리 세대에서 한 번 있을까 한 일”이라고 말했다.

윌슨 시장은 “이번 계획에 따라 만들어지는 시드니의 현대식 박물관은 호주 국내는 물론 전 세계 방문객을 끌어들임으로써 서부 지역 경제에도 일조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하면서 “MAAS는 시드니 서부의 미래 성장을 위한 촉매가 되리라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울티모(Ultimo)에 있는 현재의 파워하우스 뮤지엄(사진) 부지 일부에는 리릭 시어터(Lyric theatre)와 패션 뮤지엄(Fashion museum)이 만들어지며, 나머지 부지는 상업용 및 주거용 건축물이 들어설 예정이다.

김지환 기자 jhkim@koreanherald.com.au

No commen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