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6 C
clear sky
Sydney
humidity: 100%
wind: 1 m/s SE
H9 • L2
Mon
10 C
Tue
11 C
Wed
12 C
Thu
15 C
Fri
15 C
Home사회NSW 초등생 ‘징계’ 크게 늘어나, 2년 사이 10% 증가

NSW 초등생 ‘징계’ 크게 늘어나, 2년 사이 10% 증가

[최근 NSW 주 교육부의 조사에서 NSW 초등생 정학건수가 1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시드니 남서부 지역이 가장 많은 정학처분 건수를 기록했다. 초등학교 학업성취도 향상에 대한 압박으로 징계 수준이 강화된 것과 유학생, 난민, 가난한 가정 출신이 많은 지역적 특성이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다. 사진은 한 초등학교 저학년 수업 장면으로 기사 내용과는 무관함. 사진 : aap]

시드니 남서부, 정학처분 건수 최대유학생난민저소득 가정서

초등학교 학업성취도 향상에 대한 압박으로 징계 수준 강화도 한 요인

 

NSW 주 초등학교에서 ‘정학’ 처벌을 받는 학생 수가 급증하고 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지난 일요일(18일) 시드니 모닝 헤럴드가 NSW 주 교육부 자료를 인용, 보도한 바에 따르면 2016년 초등학생과 중고등학생을 포함한 정학 징계 건수는 6만5,610건으로 2014년(6만6,020건) 보다 그 수가 하락했다. 그러나 2016년 NSW 주 초등학교의 정학 처분은 7,540건으로 2014년(6,860건)보다 약 10% 증가했다.

퀸즐랜드 공과대학교(Queensland University of Technology, QUT)의 ‘학생 참여-학습 및 태도 조사 그룹’ 대표인 린다 그레이엄(Linda Graham) 교수는 “지난 10년간 초등학교의 학업수준 향상을 향한 움직임이 교사들에게 학생의 학업성취도 및 학교 실적을 끌어올려야 한다는 상당한 압박감으로 작용, 학생들에 대한 징계 수준이 강화된 때문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지난 2005년부터 NSW 주와 퀸즐랜드 주 학교의 징계 관행을 연구해온 그레이엄 교수는 “표준화된 시험과 ‘마이스쿨’(MySchool) 같은 학교 시스템이 학생들을 걸러내는 도구로 작용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마이스쿨’(MySchool)은 2011년 시작된 학생들의 안전 및 학사 정보 제공서비스로, 부모들은 스마트폰을 통해 자녀들의 학업성과와 출결 및 학교별 순위 등 학교와 관련한 전반적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그레이엄 교수는 “아이들은 유치원부터 초등학교 입학과 NAPLAN 시험에 대한 상당한 압박감을 받고 있으며, 초등학교에서부터 아이들을 포용하고 유연하게 다루는 분위기가 점차 사라지고 있다”고 우려했다.

지역별로 보면, 초등학교 정학 징계 건수가 가장 많이 증가한 곳은 시드니 남서부로, 최근 2년 간 10%가 증가해 다른 지역보다 4배가 많았다. 2016년 이 지역의 정학 처분 건수는 장단기 정학을 모두 포함해 9,560건 이상에 달했다. 총 6,550명의 학생이 한 차례 이상의 정학 처분을 받아 해당 징계건수가 도출됐다.

단기정학은 최대 4일, 장기정학은 최대 20일로, 모두 부정행위에 의한 유기정학 징계에 해당한다.

반면 같은 해 시드니 북부지역 학교에서는 전체 1,087명에게 총 1,390건의 정학처분이 내려졌다.

그레이엄 교수는 “시드니 남서부 지역에는 가장 많은 학생들이 분포되어 있으며, 해외에서 온 학생들 수도 가장 많을 뿐 아니라 난민 출신, 저소득 가정의 자녀들이 많다”고 그 이유를 설명했다.

“따라서 해당 지역의 학교들은 매우 복잡하고 어려운 환경의 아이들을 다루고 있는 셈”이라며 “정학이 최선은 아니나, 가장 쉬운 방법으로 택할 수밖에 없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시드니 모닝 헤럴드에 따르면 그레이엄 교수는 교육부에 연락해 한 번 이상 정학 징계를 받은 대상자들 가운데 어떤 학생들이 얼마나 많이 받았는지에 관한 자세한 정보를 수집해 발표할 것을 요청하기도 했다.

그녀는 “전체 그림을 살펴보면, 장애가 있거나 사회경제적 수준이 낮은 가정 출신의 취약계층 아이들에 대한 정학처분 건수가 높은 것을 볼 수 있다”고 주장했다.

이번 자료에 따르면 장기정학 처분의 주요 이유는 ‘지속적인 부정행위’로 2016년 45%가 이에 해당했으며, ‘신체적 폭력’이 38%로 뒤를 이었다. 심각한 범죄행위나 금지된 무기, 화기, 칼 등 불법물품 소지 및 사용으로 인한 장기정학 처분건수도 2014년과 2016년 사이 2.2% 소폭 증가했다.

NSW 주 교육부 대변인은 “정부는 부정행위를 저지르는 학생들로 인해 다른 학생들의 안전과 웰빙이 위험에 처할 경우 단호한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학교 교장들에게 권한을 부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반면 대변인은 2011년 시작된 학교 정학처분 정책의 변경 계획 여부에 관한 질문에는 언급하지 않았다.

그레이엄 교수는 “정학은 학생들의 부정행위를 막는 데에 큰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학교가 이런 학생들을 도와줄 인력 및 지원 프로그램을 위한 재원이 마련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반면 ‘NSW 중등학교교장협의회’(NSW Secondary Principals’ Council)의 크리스 프레스랜드(Chris Presland) 회장은 “정학이 최선의 방책”이라는 입장이다.

“정학으로 학생의 부정행위 문제를 해결할 수는 없지만, 이는 학생과 그 가족에게 미래 당사자의 행동에 대해 생각해볼 기회를 주고, 학교는 다른 학생들을 도울 수 있는 전략을 구상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2016년 시드니 공립학교 정학 건수

남서부 시드니

-전체 단기정학 건수 : 7,013건

-단기정학 처분을 받은 학생 수 : 4,714명

-전체 장기정학 건수 : 2,549건

-장기정학 처분을 받은 학생 수 : 1,835명

 

북부 시드니

-전체 단기정학 건수 : 950명

-단기정학 처분을 받은 학생 수 : 746명

-전체 장기정학 건수 : 440명

-장기정학 처분을 받은 학생 수 : 341명

 

남동부 시드니

-전체 단기정학 건수 : 1,717명

-단기정학 처분을 받은 학생 수 : 1,229명

-전체 장기정학 건수 : 534명

-장기정학 처분을 받은 학생 수 : 404명

 

이너 시드니

-전체 단기정학 건수 : 1,125명

-단기정학 처분을 받은 학생 수 : 830명

-전체 장기정학 건수 : 444명

-장기정학 처분을 받은 학생 수 : 336명

 

서부 시드니

-전체 단기정학 건수 : 4,341명

-단기정학 처분을 받은 학생 수 : 2,715명

-전체 장기정학 건수s : 1.055명

-장기정학 처분을 받은 학생 수 : 811명

Source: NSW Department of Education using Family and Community Services local districts.

 

김진연 기자 herald@koreanherald.com.au

No commen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