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9 C
shower rain
Sydney
humidity: 77%
wind: 6 m/s ENE
H20 • L19
Sat
19 C
Sun
20 C
Mon
19 C
Tue
19 C
Wed
19 C
Home사회‘동성결혼’ 관련 우편조사 등록 마감일의 ‘해프닝’

‘동성결혼’ 관련 우편조사 등록 마감일의 ‘해프닝’

[지난 8월24일(목요일) 호주 동성결혼 합법화 우편조사 등록 신청이 마감된 가운데, 동성결혼 반대 캠페인 그룹이 자신들의 캠페인 포스터에 미국 가수 메간 트레이너(Meghan Trainor. 사진)의 사진이 허가 없이 무단으로 사용했다가 적발돼 다시 삭제하는 등 헤프닝이 벌어졌다. ]

824일 신청 끝나… ‘반대진영서 미 대중가수 사진 무단 사용도

 

동성결혼 합법화를 둘러싸고 호주 전역에서 찬반론이 엇갈리고 있는 가운데, 지난주 목요일(24일)은 호주 동성결혼 합법화 우편조사(Australian Marriage Law Postal Survey) 등록 신청이 마감되는 날이었다.

이 날 전국 방송매체들은 각 웹페이지와 특별방송 등을 통해 우편조사 등록 신청을 독려했다.

 

각 매체, 우편조사 등록 신청 독려=‘MTV Australia’는 평소 오전 6시에 방영해온 프로그램을 중단하고 등록 신청을 촉구하는 메시지를 전했다. ‘MTV Australia’ 웹사이트 또한 “이제 호주 결혼평등에 여러분이 의사를 밝힐 때입니다”(It’s time to have your say on marriage equality in Australia)라는 문구와 함께 등록 방법 및 확인 절차를 안내했다.

두 호주 방송매체 ‘Pedestrian TV’와 ‘Junkee Media’도 같은 날 오후 5~8시 사이 3시간 동안 각각의 웹사이트에 성 소수자(lesbian, gay, bisexual, transgender, asexual, intersex, and queer, LGBTAIQ) 관련 내용만을 개재했다.

구글(Google) 홈페이지는 검색창 아래 파란색의 작은 글씨로 ‘오늘 등록하세요’(Enroll to vote today)라는 우편조사 등록신청 링크를 달아놓기도 했다.

우편조사란 의무적 투표가 아닌, 원하는 사람에 한해서 사전 신청을 통해 투표하는 방식을 말하는 것으로, 호주 정부는 동성결혼 합법화 찬반여부를 묻는 국민투표를 허용해달라고 의회에 요청했으나 거부되자 이 방법을 택했다.

온라인 뉴스 웹사이트 ‘뉴스닷컴’(News.com.au) 보도에 따르면 말콤 턴불(Malcolm Turnbull) 총리는 “우편조사의 결과가 의회의 결정에 상당한 영향력을 미칠 수 있다”고 전했다.

이번 우편조사를 감독하는 호주통계청(Australian Bureau of Statistics, ABS)에 따르면 오는 9월 12~25일 사이 신청자들에게 설문지가 발송된다. 호주통계청은 10월27일까지는 답변이 완료된 설문지를 다시 발송해 11월7일까지는 모든 설문지가 회수될 수 있도록 협조해달라고 요청했다.

 

반대캠페인에 미 대중가수 사진 불법 사용돼= 우편조사 등록 마감일에는 호주 동성결혼 반대 캠페인 포스터에 미국 가수 메간 트레이너(Meghan Trainor)의 사진이 허가 없이 무단으로 사용돼 논란이 이는 해프닝도 벌어졌다. 이로 인해 호주의 동성결혼 합법화 움직임이 미국 연예계까지도 영향을 미치게 됐다.

트레이너의 사진과 함께 ‘나는 반대표를 던진다’(MY VOTE IS NO)라는 문구가 담긴 해당 포스터가 호주 동성결혼 반대 그룹인 ‘Vote NO Australia’의 페이스북 페이지에 개제된 것을 한 메간 트레이너 팬(fan)이 발견해 트위터를 통해 그녀에게 알렸다.

트레이너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관련자들을 철저히 응징하겠다”고 대응했고, 이어 그녀의 팬들에게 “동성결혼 합법화에 찬성표를 던져 평등한 결혼문화를 만들자”고 촉구하기도 했다.

이후 ‘Vote NO Australia’가 해당 포스터를 삭제하고 웹사이트에 사과문을 올림으로써 사건은 일단락됐다.

‘Vote NO Australia’는 “새로 입사한 한 에디터(editor)가 해당 유명인의 의견을 제대로 검토하지 않은 채 ‘밈’(meme, 인터넷상에 재미있는 문구를 넣어 다시 개제된 그림 또는 사진)을 올렸다”고 해명했다.

메간 트레이너는 2016년 그래미 신인상을 받은 미국 가수로, 히트곡 중에는 ‘All About That Bass’와 ‘NO’ 등이 있다.

 

호주 동성결혼 합법화 우편조사 주요 일정

-824: 호주선거관리위원회(Australian Electoral Commission, AEC)에 우편조사 신청 등록 마감

-912 : 설문지 발송 시작

-1027: 설문지 답변 회수 권장 마감일

-117 : 설문지 답변 회수 최종 마감일

-1115 : 결과 발표

호주 동성결혼 ‘반대’ 그룹의 ‘Vote NO Australia’가 게시한 캠페인 포스터(사진). 미국 대중가수 메간 트레이너의 히트곡 ‘NO’를 이용, 그녀의 사진과 ‘나는 반대표를 던진다'(MY VOTE IS NO)라는 문구를 달아 페이스북 페이지에 게재했다가 트레이너가 고소하겠다고 하자 해당 포스터를 삭제하고 웹사이트에 사과문을 올렸다.

김진연 기자 herald@koreanherald.com.au

No commen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