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9 C
shower rain
Sydney
humidity: 77%
wind: 6 m/s ENE
H20 • L19
Sat
19 C
Sun
20 C
Mon
19 C
Tue
19 C
Wed
19 C
Home동포뉴스한국문화원, NSW 외국어 특성화학교서도 ‘한국 알리기’

한국문화원, NSW 외국어 특성화학교서도 ‘한국 알리기’

[한국문화원이 NSW 주 외국어 특성화 고교인 ‘NSW School of Languages’(NSL)와 업무 협약을 맺고 이 학교 내에 ‘코리안 하나센터’(Korean Hana Centre)를 개설, 한국문화 및 한국어 보급을 적극 지원키로 했다. 사진은 협약서서 서명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안신영 원장(오른쪽)과 NSL 힐러리 휴즈(Hilary Hughes) 교장(왼쪽). ]

‘NSW School of Languages’와 업무협약, ‘코리안 하나센터개설

 

주시드니한국문화원(원장 안신영, 이하 ‘문화원’)은 지난 주 금요일(30일) NSW School of Languages(NSL. 교장 Hilary Hughes)와 업무협약을 맺고 앞으로 호주 내 한국문화 및 한국어 보급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NSL은 뉴사우스웨일즈(NSW) 주에 위치한 외국어 특성화 고등학교로, 학생들의 소속 학교에서 원하는 외국어 과목이 개설되지 않았거나 혹은 시드니 외곽에 거주하는 등의 다양한 이유로 외국어 교육이 쉽지 않은 학생들을 위한 외국어 교육 고등학교이다.

현재 NSL에서는 13개 언어의 수업이 전화, 동영상, 비디오 컨퍼런스 및 인터넷 등을 통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으며, 이번에 주 정부의 지원을 받아 교내에 ‘코리안 하나센터’(Korean Hana Centre)를 개설하게 된다.

‘화합된 하나’라는 뜻을 지니고 있는 코리안 하나센터는 NSW 주에서 외국어를 배우는 학생들에게 한국어에 대한 흥미를 불러일으키고 나아가 문화적 이해를 높이기 위한 취지로 설립되는 것으로, 향후 학교 견학 프로그램 등의 장소로 활용될 예정이다.

오는 8월4일 공식적으로 문을 여는 ‘코리안 하나센터’는 이제 막 시작 단계로 다양한 교육 자료 및 기자재 등의 확보가 필요한 상황이다. 문화원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NSL에 하나센터 운영에 필요한 각종 한국문화 자료 등을 지원하고, 향후 학교 견학 프로그램 정보 교환 등을 통해 호주 내 한국어 교육 활성화를 위해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한국문화원의 안신영 원장은 “호주 공교육 기관인 NSL에 ‘코리안 하나센터’가 설립되는 것은 큰 의미가 있으며, 앞으로의 역할이 기대된다”면서 “한국문화원에서 운영 중인 학교 견학 프로그램과 유사한 성격의 하나센터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필요한 부분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학생들 사이에서 한국문화와 한국어에 대한 열기가 고조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No commen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