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26 C
clear sky
Sydney
humidity: 36%
wind: 9 m/s W
H28 • L25
Tue
18 C
Wed
21 C
Thu
19 C
Fri
19 C
Sat
20 C
Home문화헐리우드 영화 제작자들, ‘서부 호주’로 눈 돌려

헐리우드 영화 제작자들, ‘서부 호주’로 눈 돌려

[지난해 서부 호주(Western Australia) 주 정부가 영화제작 기금 지원인 ‘Royalties for Regions’ 프로그램을 시작한 이후 올해 벌써 헐리우드 영화 2편과 TV 시리즈 한 편의 WA 촬영이 결정됐다. 사진은 헐리우드 영화 촬영 예정지 중 하나인 깁 리버 로드(Gibb River Road) 상의 코크번 산맥(Cockburn Range) 일대.]

WA 영화기금 이후올해 영화 2, TV 시리즈 1편 촬영 결정

 

서부 호주(Western Australia)가 올해 벌써 3편의 헐리우드 대작 촬영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금주 월요일(30일) ABC 방송 보도에 따르면 서부 호주 주의 아웃백이 두 편의 헐리우드 영화와 한 편의 TV 시리즈 촬영지로 결정됐다.

서부 호주에서의 촬영이 확정된 작품 중 <Wonderful Unknown>은 헐리우드 주요 영화 제작사가 만드는 작품으로, 컬트 영화로 크게 히트했던 <Juno>와 로맨틱 코미디 <500 Days of Summer>으로 유명한 메이슨 노빅(Mason Novick)이 제작을 맡았다.

이 작품은 결혼생활의 실패에 갇혀 있던 한 미국인 주부가 거친 모험을 좋아하는 친구와 함께 호주 아웃백 여행을 결정하고 어머니의 유골을 뿌리고자 모험에 나서는 과정을 담아낼 예정이다.

또 다른 작품은 팀 윈튼(Tim Winton)의 소설 ‘Dirt Music’을 TV 시리즈로 제작하는 것으로, 윈튼은 이 소설로 호주 유명 문학상인 ‘Miles Franklin Award’를 수상한 바 있다. 6부작으로 만들어질 이 TV 시리즈의 제목은 아직 결정되지 않은 상태이다.

현재 <Wonderful Unknown>은 서부 호주 킴벌리(Kimberley) 지역의 쿠누누라(Kununurra), El Questro Wilderness Park, Gibb River Road 등에서 촬영될 예정이며 주인공 애니(Annie)의 역할을 맡을 헐리우드 배우는 최종 협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서부 호주에서 촬영이 결정된 작품들은 서부 호주 주 영화기금인 ‘WA Regional Film Fund’의 지원을 받게 되며 ABC 보도에 따르면, 주 정부는 향후 4년간 1천600만 달러를 제공할 예정이다.

서부 호주 주 정부는 “WA에서의 헐리우드 대작 촬영은 서부 호주의 광활하고 웅대한 자연을 미국에 소개하는 소중한 기회이며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주 정부는 “관광은 물론 영화산업 관점에서도 바람직한 결과”라며 “세 편의 작품이 WA에서 촬영됨으로써 이 지역에 1천400만 달러의 경제적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주 정부는 이어 “WA 지역민의 높은 고용은 물론 WA 주 영화산업 기술 개발에도 상당한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서부 호주 주 영화기금 기관인 ‘Screenwest’의 이안 부스(Ian Booth) 대표는 “서부 호주 주 정부의 영화산업 지원기금인 ‘Royalties for Regions’ 프로그램에 호주 국내는 물론 전 세계 영화 제작자들의 관심이 늘어나고 있다”고 말했다.

부스 대표는 “지난해 7월 ‘WA Regional Film Fund’의 확정, 발표는 다른 주와의 영화 관련 프로젝트에서 서부 호주를 경쟁우위에 있게 만들고 있다”며 “이미 서부 호주에서는 상당수의 유명 영화들이 만들어졌다”고 덧붙였다.

호주에서 크게 히트했던 유명 영화 중 WA에서 촬영된 대표적 작품으로는 <Red Dog: True Blue>, <Paper Planes>, <Bran Nue Dae>, <Satellite Boy> 외 많은 작품이 있으며, 이 작품들 모두 서부 호주 영화 관계자들의 재능과 전문성을 보여주었다는 평가다.

 

김지환 기자 jhkim@koreanherald.com.au

No commen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