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9 C
clear sky
Sydney
humidity: 91%
wind: 2 m/s WNW
H19 • L18
Fri
21 C
Sat
23 C
Sun
15 C
Mon
15 C
Tue
16 C
Home문화[김경애의 시와 함께] 삶

[김경애의 시와 함께] 삶

[삶 書瑛강애나 ]

먼 바다를 항해하다 보면

쨍쨍한 햇빛에 갈증도 나고

폭풍을 만나

배가 흔들리기도 하네

서로의 손을 잡고

가슴으로 뜨거워지는

사랑의 노래를 부르면

앞이 보이지 않는 비바람에도

거친 바다를 헤쳐가리

갈매기가 나르는 길을 같이 가면서

남은 여정을 힘겨워 말고 헤아려

뒤 돌아 온 날을 거울삼아

다른 사람의 등대가 되리라

혼자서는 가지 못할 항해에

함께 헤쳐 나가면

세찬 바람에도

고요하고 푸른 나무들이 기다리는

섬에 닿을 수 있다네

 

You sail on a distant sea

You thirst under a burning sun

The storm

Shakes your boat

If you hold hands

Singing words of love

Deeply etched in your hearts

You will navigate the rough seas

Through blinding wind and rain

Follow the path of the seagull

Do not fear the journey ahead

But reflect on its days

Let it be a guiding light for others

On a voyage you dare not take on your own

If you travel together

Even in strong storms

You will reach the island of tranquility

Where green forests await you

 

 

No commen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