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6 C
broken clouds
Sydney
humidity: 88%
wind: 5 m/s SSW
H17 • L14
Thu
19 C
Fri
17 C
Sat
21 C
Sun
16 C
Mon
17 C
Home동포뉴스한인사회 위한 한인회 행보 “바쁘다, 바뻐”

한인사회 위한 한인회 행보 “바쁘다, 바뻐”

[]

코로나 사태 극복 및 한인 상권 살리기 위해 동분서주

시드니 한인회(윤광홍 회장)의 최근 행보가 눈부시다. 한인 사회 전반을 위한 각종 활동은 물론 모국에 대한 지원에도 나서고 있다. 최근 2주 동안의 활동에는 스트라스필드 및 이스트우드 등 한인 밀집지역의 호주 정치인들과 유력인사들을 만나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 극복 및 한인 상권 살리기를 논의하는 등 매우 바람직한 활동들을 펼치며 명실공히 한인 사회 대표기관으로서의 면모를 유감없이 보여주고 있다. 이러한 시드니 한인회의 행보에 박수와 더불어 앞으로의 활동에도 격려를 보내며, 지난 2주간 한인회의 다양한 활약상을 사진(한인회 제공)으로 소개한다. [편집자 주]

(1) 호주 산불 구호기금 모금

 

지난해 9월부터 장장 5개월 동안 벌어진 호주 산불 사태에 대한 구호기금 모금운동을 펼친 한인회는 이를 호주 구세군 측에 전달한 바 있다. 한인회에서는 “모금 운동에 참여한 모든 교민분들께 감사한다”면서 “택스 디덕션 되는 영수증(기부금 확인서)을 준비해 두었으니 한인회관에서 찾아가시기 바란다”고 알려왔다.

(2) 코로나19 피해 대구 경북 돕기 성금

 

코로나 바이러스로 고생하는 한국의 대구와 경상북도를 돕자고 이번달 초부터 성금 운동을 벌인 한인회는 모금을 오는 4월 10일까지 진행하고 모인 성금 전액을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모국의 피해자들에게 전달한다. “대한적십자사 측에 에 기부의향서를 전달할 예정”이라고 알려왔다. 사진은 한인회가 전해온 총영사관 코로나-19 관련 주의사항 홍보 자료.

(3) 한인화관 리스 연장 및 한국의 날 행사 논의

 

지난 3월 2일 켄터베리-뱅스타운의 칼 아스포(Khal Asfour, 사진 왼쪽) 시장과 만나 한인회관 리스 연장 및 건물 보수, 새해 한국의날 행사에 대한 논의를 마치고 포즈를 취한 윤광홍 회장.

(4) 코로나 사태 극복과 한인상권 살리기

 

지난주 3월 9일 자유당 피오나 마틴(Fiona Martin, 사진 맨 왼쪽) 의원과 만나 코로나 사태 극복 아이디어를 교환하고, 한인 상권 살리기 및 한국의날 행사에 대해 상의를 나눈 윤회장.
지난 주말(3월 13일) 이스트우드에서 이스트우드 한인상공인연합회(회장 박종훈) 회원들과 함께 빅터 도미넬로 서비스(Services)부 장관(사진 뒷줄 가운데) 및 경찰 관계자들과 만나 한인 상권 살리기 및 코로나 사태 비상상황 개선을 위한 모임을 가진 윤광홍 회장과 한인회 임원들.
지난주 3월 13일 야당 당수인 노동당 조디 맥케이(Jodi McKay) 의원을 만나 한국의날 행사 지원 및 코로나바이러스 방역을 위해 도로나 상가 방역을 요청하고, 한국인 입국제한 조치로 인한 한국인 상권 살리기에 대한 상의를 나눈 한인회. 윤회장은 이날 정치인 초빙 포럼 개최 및 주정부의 멀티컬쳐럴 그랜트, 그리고 노동당 정치인들과의 미팅에 대한 논의도 나누었다.

이기태 기자 / francislee@koreanherald.com.au

No commen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