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1 C
broken clouds
Sydney
humidity: 81%
wind: 3 m/s NW
H12 • L9
Tue
13 C
Wed
14 C
Thu
15 C
Fri
16 C
Sat
18 C
Home사회호주인 개인 소득 지속 증가… 일부 지역은 줄어

호주인 개인 소득 지속 증가… 일부 지역은 줄어

[통계청(ABS)이 지난 2016-17년 세무 자료를 기반으로 중간 소득을 집계한 결과 (지난해 12월 기준) 각 지방정부 지역별 중간소득이 가장 높은 곳은 서부 호주(WA)의 애쉬버턴(Ashburton)과 페퍼민트 그로브(Peppermint Grove)였다. 사진은 퍼스(Perth) 서쪽의 페퍼민트 그로브. 이 지역의 중간 소득은 8만5,705달러로 호주 전체 중간소득(4만8,360달러)에 비해 크게 높았다. ]

통계청 2016-17년 소득 집계… 중간소득, 5만 달러에 못 미쳐

호주인의 개인 소득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지만 일부 주(State)에서는 소득 수준이 낮아진 것으로 집계됐다. 호주 통계청(Australian Bureau of Statistics. ABS)이 지난해 11월 말 내놓은 2016-17년 소득 통계에 따르면 호주인의 연간 중간 소득은 4만8,360달러였다.
ABS의 이번 집계는 세금납부 이전의 소득으로, 세금신고 및 PAYG(Pay As You Go) 등 1억 건 이상의 세금 자료를 기반으로 작성된 것이다. 또한 캐주얼 및 비정기 아르바이트로 일한 이들의 소득 자료도 포함되어 있다.
집계 결과 2016-17년 소득은 전년대비 1.4%, 지난 6년 사이 12.5%가 증가했다. 각 지역별로 보면 ACT(Australian Capital Territory)의 경우 중간 소득은 6만3,038달러로 호주 전역에서 가장 높았지만 한 해 동안 임금성장은 없었다. 서부 호주(Western Australia) 거주자의 중간 소득은 5만1,450달러로 나타났으며, 이는 전년대비 2% 감소한 것이다. WA의 6년 사이 소득 증가는 6.9%에 그쳤다.
NSW 주의 중간 소득은 4만8,700달러로 나타났으며, 6년 사이 13.7%가 증가해 호주 전역에서 가장 빠른 임금성장 속도를 기록했다.
ABS는 또한 이번 통계에서 각 주별 중간소득이 가장 높은 지방정부 지역을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호주 전역에서 주민들의 중간 소득이 가장 높은 지역은 WA 애쉬버턴(Ashburton. $99,988)과 페퍼민트 그로브(Peppermint Grove. $85,705)로, 서부 호주 지역이었다.
한편 남부 호주(South Australia) 주도 애들레이드(Adelaide) 북쪽으로 약 500킬로미터 거리에 자리한 광산지역 록시다운스(Roxby Downs)의 주민 중간 소득은 8만4,659달러로 집계돼 호주 전역에서 세 번째 높았으며, 남부 호주에서 가장 수입이 많은 지역으로 꼽혔다.
NSW 주에서는 시드니 동부, 울라라(Woollahra) 카운슬 지역의 중간 소득이 7만5,084달러로 가장 높았으며 빅토리아(Victoria) 주는 멜번(Melbourne) 도심 남부의 부유층 서버브(suburb)인 사우스 야라(South Yarra), 프라란(Prahran), 투락(Toorak)을 포함한 스터닝턴(Stonnington) 카운슬 지역(6만1,847달러)이었다.
타스마니아(Tadmania) 주에서 중간 소득이 가장 높은 곳은 주도인 호바트(Hobart) 동부 해안의 클라렌스(Clarence. 4만8,283달러)로 집계됐으며 ACT는 사우스 캔버라(South Canberra. 7만7,093달러)였다.

 

ABS의 2016-17 소득 집계는 각 주(State)별 차이가 크며 또한 전체 지역별(지방정부 지역 기준) 소득 불평등도 심하다는 것을 보여준다.

ABS의 이번 자료는 또한 각 지방정부 지역별로 주민 소득 불평등이 심하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호주 중간소득(4만8,360달러)와 비교해 가장 큰 소득 차이를 보인 곳은 서부 호주 소재 지방정부들이었으며 반면 불평등이 가장 적은 지역은 타스마니아였다.
2018년 8월, ABS가 내놓은 호주인의 주(week) 평균 수입은 1천633.80달러(5월 기준)로 12개월 전과 비교해 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난 바 있다. 하지만 컨설팅 사인 ‘BIS Oxford’의 수석 경제학자 사라 헌터(Sarah Hunter) 연구원은 지난해 12월 기준으로 향후 12~18개월 사이 3% 수준의 임금성장이 이루어지지는 않을 것으로 전망했다.
ABS의 이번 통계에 앞서 공개된 자료에 따르면 호주 실업률은 5.2%였으나 파트타임 근무자가 크게 증가했으며, 불완전 고용은 8.3%로 집계됐다.
APAC의 콜럼 피커링(Callam Pickering) 연구원 또한 “경제지표의 완화 속에서 노동시장 전망에 대한 우려는 여전하다”고 진단하면서 “일자리 및 구인광고 건수가 감소했으며 수출 이외 산업 부문은 여전히 취약하다”고 설명했다.

■ 각 주별 중간소득 상위 지역
(지방정부 지역 : 중간소득)
▲ New South Wales
-Woollahra : $75,084
-Mosman : $73,822
-North Sydney : $73,016
-Hunters Hill : $69,778
-Lane Cove : $68,030

▲ Victoria
-Stonnington : $61,847
-Yarra : $60,413
-Port Phillip : $60,039
-Bayside : $59,884
-Boroondara : $57,294

▲ Queensland
-Weipa : $77,798
-Isaac : $68,105
-Mount Isa : $67,255
-Cloncurry : $60,951
-Central Highlands : $56,673

▲ South Australia
-Roxby Downs : $84,659
-Walkerville : $59,114
-Unley : $56,603
-Burnside : $55,293
-Prospect : $54,255

▲ Western Australia
-Ashburton : $99,988
-Peppermint Grove : $85,705
-Port Hedland : $81,173
-Karratha : $78,517
-East Pilbara : $76,076

▲ Tasmania
-Clarence : $48,283
-Hobart : $47,903
-Kingborough : $47,412
-Brighton : $45,950
-Sorell : $44,866

▲ Northern Territory
-Palmerston : $65,231
-Litchfield : $61,430
-Darwin : $59,747
-Alice Springs : $56,415
-Katherine : $53,706

▲ Australian Capital Territory
-South Canberra : $77,093
-Molonglo : $73,026
-Woden Valley : $64,762
-Gungahlin : $63,897
-Weston Creek : $63,473
Source: Personal Income in Australia, Australian Bureau of Statistics

김지환 객원기자 jhkim@koreanherald.com.au

No commen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