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6 C
clear sky
Sydney
humidity: 49%
wind: 6 m/s W
H9 • L3
Tue
12 C
Wed
15 C
Thu
17 C
Fri
14 C
Sat
15 C
Home매거진화제의 자동차- Pagani ‘Huayra BC Roadster’

화제의 자동차- Pagani ‘Huayra BC Roadster’

[하이퍼카 제조사 '파가니' 사가 '와이라 BC'(Pagani Huayra BC) 후속으로 3년 만에 선보인 ‘Huayra BC Roadster’. 와이라 쿠페와 같은 바디 스타일이지만 차량 무게를 줄이고 파워는 한층 업그레이드했다. ]

‘와이라 BC’ 이후 3년 만에 선보인 최고의 하이퍼카

세계 최고의 하이퍼카 제조사 중 하나인 파가니(Pagani)가 ‘와이라 BC’(Pagani Huayra BC)의 후속으로 ‘Huayra BC Roadster’를 선보였다. 지난 2016년 3월, 제네바 모터쇼를 통해 와이라 BC를 선보인 이후 3년 만이다.

최근 호주 인터넷 자동차 전문지 ‘Drive’에 따르면 와이라 BC 로드스터는 와이라 쿠페와 같은 바디 스타일로 파워트레인 또한 이전의 와이라 BC와 동일하며 V12 트윈터보 6리터 AMG 엔진을 장착, 최고 출력은 790마력에 달한다. 이와 함께 와이라 쿠페에 비해 한 단계 발전한 공기역학으로 시속 280km에서 500kg의 다운포스를 형성한다.

차량의 무게 또한 1350kg에 불과하다. 이는 이전의 와이라 BC보다 30kg이나 가볍다. 파가니 사에 따르면, 자체 개발한 특수 카본 티타늄 소재를 적용했기 때문이다. 다만 와이라 BC 쿠페에 비해서는 32kg이 더 나간다.

‘Huayra BC Roadster’의 차량 무게는 1350kg에 불과하다. 이는 이전의 와이라 BC보다 30kg이 가볍다. 이는 파가니 사가 자체 개발한 특수 카본 티타늄 소재를 적용했기 때문이다.

메르세데스-벤츠(Mercedes-Benz)가 처음 개발한 6.0리터 트윈터보 V12 엔진이 강력한 파워를 제공하며 5900rpm에서 590kw를 내도록 조정됐다. 피크 토크는 1050Nm이며 2000rpm 이하에서 가능하다.

이처럼 강력한 엔진에서 나오는 파워는 Xtrac 7단 자동-수동 변속기(Xtrac seven-speed automated manual transmission)와 전자-기계식 디퍼런셜(electro-mechanical differential)을 통해 리어 휠로 전달된다.

와이라 BC 로드스터는 뒤쪽 차량 중앙에 장착된 4개의 배기 팁 외에 촉매변환 장치(catalytic converter. 자동차 공해 방지를 위한 장치)에서 나오는 2개의 배기구가 특징이다.

‘Drive’에 따르면 와이라 BC 로드스터는 뛰어난 엔진 출력은 알려졌으나 상세한 성능수치는 공개되지 않은 상태이다. 파가니 측은 자동차가 지속적으로 주행하는 경우 1.9G, 최대 2.2G의 횡력(lateral force)을 처리할 수 있다고 말한다.

정지능력은 매우 탁월하다. 이는 6피스톤-캘리퍼(six-piston calipers)가 장착된 앞쪽의 398mm 디스크, 뒤쪽의 380mm 장치를 포함한 브렘보 시스템 덕분이다.

‘파가니 와이라 BC 로드스터’는 40대 한정으로 선보인다. 가격은 세전(before taxes) 308만5천 유로(호주화 약 500만 달러)에서 시작된다.

바퀴는 앞쪽에 20인치 포지 알로이 휠(forged alloy wheel)에 265/30의 ‘Pirelli P Zero Trofeo R’ 타이어가, 뒤쪽에는 21인치 림(rim)에 355/25 타이어를 장착했다. 휠에는 이중의 위시본 서스펜션(wishbone suspension)에 전자식 충격제어 장치가 부착됐다.

‘파가니’는 지난 1991년, 람보르기니(Lamborghini)의 자동차 엔지니어이자 디자이너 출신 호라시오 파가니(Horacio Pagani)가 설립한 하이퍼카 회사이다.

파가니 와이라 시리즈에서 ‘BC’는 자동차 수집가로 알려진 베니 카이올라(Benny Caiola)의 이름에서 따온 것이다. 카니올라는 ‘파가니’ 이름으로 나온 첫 번째 자동차를 구입한 사람인데, 3년 전 와이라에 ‘BC’를 붙인 것은 카이올라에게 헌정하는 의미가 담긴 셈이다. 당시 와이라 BC는 20대 한정으로 제작, 모두 판매됐다.

파가니 측에 따르면 ‘파가니 와이라 BC 로드스터’는 40대 한정으로 선보인다. 가격은 세전(before taxes) 308만5천 유로(호주화 약 500만 달러)에서 시작된다.

김지환 객원기자 jhkim@koreanherald.com.au

No commen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