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0 C
light intensity shower rain
Sydney
humidity: 93%
wind: 3 m/s NW
H13 • L8
Thu
15 C
Fri
14 C
Sat
13 C
Sun
12 C
Mon
9 C
Home정치연방 국회의원들 연봉 오른다… 최저 21만1천 달러

연방 국회의원들 연봉 오른다… 최저 21만1천 달러

[2019-2020년도 회계연도부터 연방 상하원 의원들의 연봉이 2% 인상된다. 국가 전체적으로 더딘 임금상승률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물가상승률(1.3%)를 넘어선 연방의원들의 임금상승률을 바라보는 시선이 곱지 않다. 사진은 지난 5월 18일 연방총선 승리를 기뻐하는 자유당 의원들. ]

노동자 임금성장 정체 속 연방의원들 임금 상승은 물가상승률 넘어

연방총선에 이어 여야 모두 새 내각구성을 마무리 지은 가운데, 7월1일부터 시작되는 새 2019-2020년도 회계연도부터 전체 연방 상하원의 연봉이 2% 상승한다.

지난 토요일(8일) ABC 방송의 보도에 따르면 공무원의 연봉을 결정하는 독립기관인 임금심사위원회(Remuneration Tribunal)은 “역량 있는 사람들을 유치하고 보유하는 유망한 정치인들에게 경쟁력 있고 공정한 보수를 제공하기 위함이다”라며 이번 임금 상향을 결정하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현재 평의원(backbencher) 또는 상원의원의 연봉은 20만7천 달러로 한 달이 채 남지 않은 다음 회계연도에 이들의 연봉은 21만1천 달러 이상이 된다. 의회 위원회 의장직과 같은 추가적인 역할을 담당하게 될 경우 금액은 더 올라간다.

스콧 모리슨(Scott Morrison) 연방총리의 경우 1만1천 달러가 올라 54만9천 달러, 조시 프라이덴버그(Josh Frydenberg) 재무장관의 연봉은 43만3천 달러 이상으로 오르게 된다.

노동당의 새 대표 앤서니 알바니스(Anthony Albanese) 의원의 연봉은 약 39만 달러로 늘어난다.

공무원 대부분의 임금을 결정하는 임금심사위원회는 이번에 일부 정부 기관 및 에이전시 직원들의 연봉 또한 2% 상향시키기로 결정했다.

2년 전 호주공정근로위원회(Fair Work Commission)에 의해 휴일근무 수당(penalty rate)이 삭감되고, 최근 더딘 호주 임금 상승률도 몇 년 째 지속되고 있는터라 이번 연방의원들의 연봉 상승을 바라보는 시선이 곱지만은 않다. 특히 의원들의 연봉 상승률은 올해 3분기 물가상승률(inflation)이었던 1.3%를 넘어 비판적인 시각도 나오고 있다.

■주요 포인트

다음 회계연도부터 연방의원들의 연봉이 2% 상승해, 최저연봉이 21만1천 달러를 넘는다.

스콧 모리슨 총리의 연봉은 1만1천 달러가 상승해 54만9천 달러에 이른다.

새 노동당 대표 앤서니 알바니스(Anthony Albanese) 의원의 연봉은 약 39만 달러가 된다.

김진연 기자 / herald@koreanherald.com.au

No commen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