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5 C
light intensity shower rain
Sydney
humidity: 82%
wind: 14 m/s SSE
H16 • L14
Mon
14 C
Tue
16 C
Wed
18 C
Thu
16 C
Fri
19 C

24일 기준 NSW주에서 지역사회 코로나19 확진자가 3일째 발생하지 않으면서 학교, 지역사회 스포츠, 음악 규제가 완화된다. 그러나 23일 8pm을 기준으로 하는 24일 통계에는 포함되지 않았지만 23일 밤 늦게 지역사회에서 확진자 1명이 확인됐다. 지역사회 스포츠에 더 많은 가족이 참가할 수 있게 되며 음악 앙상블, 학교 캠프도 진행할 수

NSW주 고위급 장관이 NSW주가 2021년초까지 유학생을 다시 받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호텔 격리에서 쌓은 교훈을 대학 부문과 나눌 것이라고 밝혔다. 스튜어트 에어스 일자리・투자・관광・서부시드니 장관은 시드니 공항을 통해 귀국 여행자 6만여명을 검역한 경험으로 호주 입국 유학생을 관리하는데 “배울 수 있는” 강력한 입증된 교훈을 쌓았다고 자신했다. 장관은 23일

웨스트팩에서 호주 주택시장이 일정 ‘출혈’ 투매 기간이 지난 뒤 2021년 말 거의 15% 급등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지난 3월 웨스트팩 수석경제학자 빌 에반스와 선임경제학자 매튜 하사하드는 올해 4월부터 내년 6월 사이에 전국 평균 주택가격이 10% 하락할 것으로 전망했다. 그러나 이들은 주도 시장이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한 경기

‘호주에 사는 사람은 영어를 배우려고 노력해야 하는가?’ ‘호주에서 모욕을 당한 경우 개인이나 집단에 대한 폭력을 장려할 수 있는가?’ 11월 15일부터 호주시민권 시험에 포함되는 호주 가치에 대한 문항 예시이다. 알란 터지 이민 장관 대행은 11월 15일부터 시민권 시험이 개정되어 “호주 가치에 대해 분명히 중점”을 두게 된다고 밝혔다. 그러나

지난해 호주 영주비자 발급 인원이 14만 366명으로 2004-05년 이후 최저를 기록했다. 16일 호주 내무부가 발표한 2019-20 이민프로그램 결과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영주비자 발급은 계획상한선인 16만 명을 훨씬 밑도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가운데 기술 부분은 9만 5,834명으로 전체 영주비자의 70%에 육박했으며, 가족 부문은 4만 1,961명, 특별자격은 81명,

세계 코로나19 대유행으로 호주 주택수요가 향후 3년간 12만 9000채에서 23만 2000채까지 감소할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21일 연방정부 산하 전국주택금융투자공사(NHFIC)에서 발표한 'COVID 19: Australia’s population and housing demand (코로나19: 호주 인구와 주택수요)’ 보고서에서 전망한 가장 비관적인 시나리오는 2019년에서 2021년까지 인구 증가 감소를 21만 4000명으로 추정했다. 이는

모리슨 정부가 코로나19 이후 경제 회복 기술계획의 일환으로 '청정' 수소, 에너지 저장, '저탄소' 철강 및 알루미늄, 탄소 포집 및 저장, 토양 탄소를 우선 투자 대상으로 선정한다고 밝혔다. 그러나 연방정부는 2050년까지 순(純)제로 배출 목표를 달성해야 한다는 압력을 계속 거부하고 있다. 10월 6일 발표될 예산을 앞두고 앵거스 테일러

여러분의 부동산 컨시어지, 호주 부동산 전문가 오리온 스타 프로퍼티의 윤선희입니다. 요즘 상담을 오는 분들 중에서 대략 40퍼센트 정도는 독립할 자녀가 있는 중년 부부가 많이 옵니다. 3-40대가 많을 것 같지만 의외의 상담손님입니다. 사실 호주에서 부동산을 산다는게 돈이 준비되어있다고 살 수 있는게 아닙니다. 왜냐하면 호주에선 론을 받는게 만만치 않기

안녕하세요 리체 컨설팅 김흥국 컨설턴트입니다. Covid-19 사태 이후 가장 두드러지게 바뀐 문화중에 하나가 소위 ‘언택트’ 비대면 필요에서 파생된 ‘재택근무'입니다. 이러한 재택근무는 Covid-19 사태를 진정시킬 수있는 백신이나 치료제가 개발된다 하더라도 지속 될것이라는 것이 중론입니다. 그래서 이러한 언택트 문화로 인한 재택근무가 하나의 문화로 자리잡는다면 부동산의 가치는 어떻게 바뀔까요?

재외동포재단(이사장 한우성)은 내국민 대상 재외동포 이해 제고 및 기관 간 협력 강화를 위해 국방홍보원(원장 박창식)과 9월 22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재외동포재단 한우성 이사장, 김봉섭 전문위원, 박준희 연구소통부장, 국방홍보원 박창식 원장, 신일현 미디어전략실장, 김태형 대외협력팀장 등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내국민 대상 재외동포 이해 제고를 위한 양 기관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