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0 C
clear sky
Sydney
humidity: 53%
wind: 5 m/s W
H11 • L9
Sun
14 C
Mon
15 C
Tue
16 C
Wed
17 C
Thu
21 C

도심속에서 자연과 함께 하는 생활 즐길 수 있어… “바쁜 생활속에서 집은 쉼터가 되어야” . 크라운 그룹의 Waterfall 프로젝트 … 친환경 녹색 조경벽면 과 12개의 레스토랑 및 쇼핑 아울렛 오픈 예정 . 반려동물과 함께 생활할수있는 각종 편의시설들 오픈예정…거주민 외 다른 주민들도 관심보여[caption id="attachment_17907" align="alignnone" width="800"] 올해 초 착공식을

안녕하세요 리체컨설팅 입니다.지난주에 이어 이번 주도 “도대체 언제부터 부동산 가격이 반등할까”에 대한 광범위한 survey의 결과물을 보여드리겠습니다. 지난주에도 언급 드렸던 대로, 이 Survey는 Investorist라는 회사에서 진행하였습니다. 호주 각주의 capital city에 소재하고 있는 80개의 개발자와 늘 고객들을 대하고 있는 136개의 에이전트와 채널 파트너들이 응했으며, 저희 회사에도 이

이메일 마지막을 항상 “김 회장” 으로 장식하던 김씨 성 남자가 있었다.  2주간 3번 대면이 전부였으나 애매모호한 부(富)를 과시했던 자칭 ‘통 큰 비지니스맨’ 그의 점잖은 말투와 행동과는 달리 입에서 쏟아내는 말들은 기상천외하여 7080 홍콩발 중국 영화 그 자체였다.  서울대학교 졸업생이라던 자신을 “김 회장” 으로 호칭하는 것도

코어로직 8월 셋째 주 경매 자료에 따르면 주도 전체에서 경매로 판매된 주택은 1082채로, 전 주 1,046채보다 소폭 증가했다. 예비 경매 결과에 따르면, 64.7%가 성공적이었으며 전주 예비결과인 64.3%보다 소폭 상승한 것이다. 전주 결과는 최종 결과 수집 후 58.4%로 조정됐다 . 코어로직 자료에 따르면 지난 몇 주 동안

부동산을 매매하려는 의도는 확실히 소비자 신뢰와 연관되어 있으며, 소비자신뢰는 코로나19 확진자 수와 경제활동에 영향을 미치는 정부대응이 얼마나 엄격한지에 영향을 받는다. 호주 전국에 실시된 3월과 4월 초기 규제로 호주 전역에서 매물량은 급락했지만 이후 빠르게 회복되었다. 판매량에서도 비슷한 패턴이 나타났다. 다른 많은 선진국보다 앞서 호주내 코로나19 확진자가 통제되는ㅈ

코어로직 데이터에 따르면 코로나19 규제에 따라 호주내 부동산 거래활동이 상당히 둔화되고 있다. 코로나19 규제로 인한 사업체 손실과 실업, 소비자 심리 저하, 국경 및 주경계 폐쇄는 부동산 가격 자체보다는 시장에 나와 매매되는 부동산의 수에 훨씬 더 큰 영향을 미쳤다는 것이다 코어로직 자료에 따르면 2단계 규제가 시행된 3월 25일부터

  1주간 NSW 코로나19 통계 날짜 신규확진자 누적확진자 8월 27일 9 3817 8월 26일 6 3808 8월 25일 3 3802 8월 24일 3 3799 8월 23일 4 3796 8월 22일 9 3792 8월 21일 1 3783     NSW주 신규확진자가 한자리수를 계속 유지하고 있지만 확진자 방문 장소가 증가하고 있다. 27일 신규 확진자는 9명으로 이 가운데 5명은 시드니 도심 집단감염 관련 환자이며 4명은 이전 확진자의 밀접 접촉자이다. 신규 확진자 가운데 3명은 City Tattersalls Cub에 방문해 시드니

빅토리아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일 연속 100명대를 유지하며 감소세가 지속되고 있다. 빅토리아주는 20일 이후 신규확진자가 203명이 확인된 22일을 제외하고 계속 100명대를 유지하고 있으며, 27일 신규 확진자는 113명이다. 24일 신규확진자는116명 발생해 7월 5일 98명 이후 7주 만에 최소치를 기록했다. 그러나 제니 미카코스 빅토리아주 보건장관은 ABC 전국 라디오방송에서 “빅토리아주가

NSW주 신규확진자 증가세가 한자리수로 점차 줄어드는 추세를 보이면서 NSW주정부가 빅토리아주와 경계 지역 이동 규제를 완화했다. 25일 NSW 신규확진자는3명으로 1명은 호텔 격리 상태에서 확인됐으며 2명은 기존 확진자와 관련되어 있다. 글래디스 베레지클리안 NSW주총리는 “NSW 신규확진자 수가 앞으로 몇주간 요동치는 요요현상을 겪게 될 것” 이라고 경계를 늦추지 않았다. 그러나

퀸즈랜드주 보건당국이 호화 요트로 멜번에서 골드코스트로 향한 멜번 부동산개발업체 재벌 마크 시몬즈와 승객 6명에 대한 격리 면제 결정을 취소했다. 멜번 부동산개발기업인 시몬즈 그룹 소유주인 마크 시몬즈가 소유한 레이디 파멜라(Lady Pamela)호는 멜번에서 4단계 규제가 시작된지 1주일 후인 8월 9일 멜번을 떠나 15일간 항해에 나섰다. 지넷 영 퀸즈랜드 수석보건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