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6 C
broken clouds
Sydney
humidity: 88%
wind: 5 m/s SSW
H17 • L14
Thu
19 C
Fri
17 C
Sat
21 C
Sun
16 C
Mon
17 C
Home20203월 (Page 4)

70만 달러 한도의 시드니-36%, 멜번(60만 달러 허용)-37% 주택 가능 연방 정부의 지원 계획을 이용하려는 첫 (예비) 주택구입자들이 단독주택(House)을 원할 경우 각 도시의 외곽에서 매물을 찾아야 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다만 각 주(State) 도시 전체적으로 유닛(Unit)을 포함한 모든 유형의 구매 가능 주택은 최대 40%에 이르고 있다.정부가 지난해

3개 카운슬, 이의신청 검토를 민간 회사에 외주 대행한 사실 밝혀져 멜번의 카운슬 3곳이 주차위반 벌금의 이의신청에 대한 검토를 민간 회사에 외주를 주어 대행하게 한 사실이 밝혀져, 2천만 달러 이상의 주차 벌금을 환불해줘야 하는 상황이 벌어졌다. 나인(NINE) 뉴스의 지난달 보도에 따르면, 빅토리아 주의 글렌에이라(Glen Eira), 포트필립(Port Phillip),

코로나 사태 극복 및 한인 상권 살리기 위해 동분서주 시드니 한인회(윤광홍 회장)의 최근 행보가 눈부시다. 한인 사회 전반을 위한 각종 활동은 물론 모국에 대한 지원에도 나서고 있다. 최근 2주 동안의 활동에는 스트라스필드 및 이스트우드 등 한인 밀집지역의 호주 정치인들과 유력인사들을 만나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 극복 및

민주평통 아태 지역회의 및 호주협의회, 손 소독제 5000개 기부한인회, 한국 대한적십자사 통해 대구 경북 지역에 전달 예정 코로나19 사태로 유례없는 방역 물품 부족난에 직면한 고국을 돕기 위해 성금 모금 캠페인을 펼치고 있는 시드니 한인회(회장 윤광홍) 측에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아시아 태평양 지역회의(부의장 이숙진)와 호주협의회(회장 형주백)가 적극 동참, 시가

인도의 향기델리에 도착하다, 오후 5시 30분. 겨울의 저녁과 나의 인도 여행이 시작되는 시각이다. 공항 청사 안과 바깥공기, 하늘빛이 모두 회색으로 가득한 것 같다. 세계적으로 악명 높은 스모그일까? ‘회색의 도시’이곳을 생각하면 언제나 따라붙을 첫인상이 안타깝다. 입국 완료, 건장한 인도 청년 Vicas가 열여섯 명의 여행객을 반긴다. 대학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