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8 C
broken clouds
Sydney
humidity: 77%
wind: 10 m/s SSW
H19 • L17
Wed
21 C
Thu
19 C
Fri
19 C
Sat
24 C
Sun
27 C
Home20198월 (Page 3)

부동산 관계자들, 이구동성 “호주 주택시장 회복의 분명한 신호” 지난달 시드니 주택 경매 낙찰률이 지난 2년 사이 가장 높은 수치를 보인 것으로 집계됐다. 부동산 정보회사 ‘도메인’(Domain) 경제학자 트렌트 윌트셔(Trent Wiltshire) 연구원이 이달 초 내놓은 자료에 따르면 7월 시드니 주말 경매 낙찰률은 69%에 달해 이전 달인 6월의 60%에 비해

루이샴 소재 주택, 잠정 가격에서 자그마치 31만 달러나 올라가 부동산 시장 침체가 끝을 보이고 있다는 진단이 대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시드니 주말 경매의 활기가 계속되고 있어 이 같은 회복세 분석을 뒷받침하고 있다. 지난 주말(17일) 시드니 경매에서 이너웨스트(inner west) 루이샴(Lewisham)에 있는 오래된 주택은 첫 주택 구입자, 업그레이드를 원하는

막사무스의 저서 <지구에서 인간으로 유쾌하게 사는 법>을 보면 흠이 없는 사람이 되려고 애쓰지 말라고 조언한다. 애초 신은 인간을 흠이 있게 만드셨다고 했다. 나는 누구여야 하며 당신은 누구입니까? 멍청하고 감정이 느린 나 때문에 답답하고 미쳐버리겠다는 그를 피해 거리로 나왔다. 캄캄한 밤 아무도 없는 거리를 무작정 걷는다. 갈 곳이

캠시경찰서, 한인 커뮤니티 대상 ‘가정폭력 세미나’서 강조 “가정폭력 피해자라면 경찰에 신고를 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렇지 않을 경우 경찰은 개입할 수 없고, 이는 2차, 3차 피해로 이어지게 된다.” NSW 주 전역에 걸쳐 가정폭력(Domestic Violence) 피해자가 증가하고 있다는 보고가 나온 가운데, 캠시경찰서는 지난 주 금요일(16일) 오전, 이 지역 한인동포들을

여러분, 먹거리 볼거리 놀거리가 풍성한 한주를 즐기시라! 이번 주말에는 어떤 재미있는 일들이 벌어질까? 주말 및 돌아오는 한주동안 시드니 곳곳에서 벌어지는 콘서트, 이벤트, 전시, 축제 등 다양한 주간 이벤트들을 선정해 독자들께 소개한다. [편집자 주] ◆ 맥카서 다문화 어린이 축제(Macarthur Multicultural Children’s Festival) 시드니 남서부 캠벨타운의 코시가야 공원에서 펼쳐지는 세계

서큘라키에 헬스케어 브랜드 ‘레이델’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33년 전통의 건강기능식품 전문기업 ‘레인보우앤네이처’(Rainbow and Nature. 대표 이병구)가 시드니 도심 서큘라키(Circular Quay)에 ‘레이델’(RAYDEL) 브랜드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했다. 지난 15일, 조지 스트리트(George Street) 상의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가진 오픈 행사에는 오픈에는 각계 인사 50여 명이 참석, 동 사의 새 브랜드에 관심을

9월13일(금) 오전9시~오후4:30, 퀸즐랜드 한인회관(브리즈번) 시드니 도심에 자리한 총영사관 방문이 어려운 지역 재외국민 및 동포들의 영사업무를 위해 순회영사를 제공하는 시드니총영사관이 9월 퀸즐랜드 주 브리즈번(Brisbane) 순회영사 일정을 밝혔다. 순회영사에서는 총영사관을 직접 방문해야 하는 여권 신청, 인감, 위임장, 신원조사(범죄경력)증명서, 공인인증서, 해외이주신고, 운전면허증 갱신-재발급, 국적(상실, 이탈, 보유 등)신고, 혼인신고(호주에 혼인신고 하지

호주 동포자녀 청소년 대상 정신교육, 한민족 정기 고취 10년  청소년 주도의 순국선열의 날 기념행사 '이벤트'화, 교육효과 높여 광복 70주년 기해 '민족캠프' 교육 개시, '21세기 독립운동가' 양성   올해는 3.1운동이 일어난 지 꼭 100년이 되는 해이며, 이를 계기로 100년 전.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수립됐다. 그리고 우리 모국이 일본의 강제 점령에서 벗어난

향후 4년 동안 NSW 35개 이동 클리닉 차량들, 각 초등학교 방문 충치 확인 위한 치아 검진-치아 세척-X-ray 검사 등 서비스 제공 수천 명의 초등학교 어린이들에게 이동식 무료 치과 진료와 치료가 제공된다. 지난 달 말(7월29일) NSW 글래디스 베레지클리안(Gladys Berejiklian) 주 총리와 브래드 해자드(Brad Hazzard) 보건의료연구부 장관, 그리고 사라

어린이-청소년 정신건강 전문가, “원치 않는 스포츠 시합이 불안감 조장” 경고 대부분의 호주 초등학교나 하이스쿨에서는 매주 하루를 정해 스포츠 데이 수업을 실시하고 있다. 이 시간은 각 학교별로 수영 혹은 축구 등 한 종목을 정해 그 스포츠를 익히면서 학생들의 신체활동을 장려하는 시간이다. 또한 학교에서 스포츠 카니발이 열리면 학교 측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