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0 C
light intensity shower rain
Sydney
humidity: 93%
wind: 3 m/s NW
H13 • L8
Thu
15 C
Fri
14 C
Sat
13 C
Sun
12 C
Mon
9 C
Home201812월 (Page 3)

주차장-인근 편의시설-대중교통 등 주택 가치 상승 가능성 신중히 고려할 것 시드니와 멜번 등 대도시 주택 가격이 다소 하락함에 따라 첫 주택구입자들이 부동산 시장에 진입할 수 있는 기회가 열리고 있다는 분석이다. 지난주(12월7일 자) 본지는 ‘부동산 가격 전망보고서’(Property Price Forecasts)를 통해 호주 각 주(State)의 주요 도시들의 주택 가격이 내년

718채 경매 진행-낙찰률 44.4%, 인기 주거지역 거래가격 크게 상승 지난 주말(9일) 시드니 경매에 등록된 매물은 올 들어 두 번째로 많은 수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또 올해 안에 주택을 매매하려는 공급자(vendor)들이 근래 주택시장 상황을 인식한 현실적인 잠정 가격을 내세워 예비 구매자들을 끌어들였다는 분석이다. 이날 경매에는 718채의 주택이 매물로 등록됐으며,

헤이그 네덜란드 3대 도시 헤이그(Hague)에 가면 ‘Yi Jun Peace Museum’이라는 간판이 걸려있는 전형적인 유럽풍 건물이 있다. 지금은 이준 열사 기념관으로 1907년 7월14일 만국평화회의(The 2nd Hague Peace Conference) 참석차 고종황제의 특사로 파견된 한국대표 이준, 이상설, 이위종 3명이 투숙했던 De Jong Hotel 이었다. 이 집에서 이준 열사는 “왜,

나는 여자아이입니다. 나는 엄마입니다 젠더 갈등이 고조되고 있는 현대 사회에서 젠더와 관련된 아젠다를 이야기하는 것이 부담스러운 일이 아닐 수 없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필자는 오늘 젠더와 관련된 이야기를 나누고자 하는데, 이는 여자아이들이 겪어야 하는, 그리고 소중한 우리 아이들이 이 세상에 태어나기 위해 엄마가 겪어야 하는 이야기이다. 결혼에 적절한

발좀 내어주실래요? 새가 발을 물었다. 머리를 쪼인 것도 아니고 발을 물렸다니 듣도 보도 못한 소리다. 어쨌든 나의 느낌은 확실히 물렸다고 느꼈다. 그 새는 다리가 거미처럼 양쪽으로 여러 개가 있었는데 내 발바닥을 여러 쌍의 다리로 감싸안 듯 안고 물었다. 아무리 떼려고 애를 써도 발등 쪽으로 깍지를 끼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