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22 C
broken clouds
Sydney
humidity: 94%
wind: 7 m/s S
H22 • L22
Tue
23 C
Wed
22 C
Thu
26 C
Fri
28 C
Sat
17 C

주택-복지-상공인 단체들, NSW 주의 빗나간 정책 초점 ‘한 목소리’ 지적   모리슨(Scott Morrison) 연방 총리의 해외 이민자 감축 계획과 함께 글래디스 베레지클리안(Gladys Berejiklian) NSW 주 총리가 NSW 주의 이민자 수용을 절반 수준으로 감소하겠다는 입장에 대해 주택 관련 단체, 복지활동 그룹, 부동산 개발 로비 그룹들이 한 목소리로 반대

남부 호주(SA) 아들레이드에서 퀸즐랜드 브리즈번을 잇는 장거리 기차   호주에는 거대한 대륙을 동서와 남북으로 잇는 두 개의 기차가 있다. 남부 호주(SA) 애들레이드(Adelaide)에서 북부 호주(Northern Territory) 다윈(Darwin) 사이의 2,979킬로미터 거리를 54시간에 걸쳐 운행하는 남북 종단기차 ‘The Ghan’, 그리고 시드니에서 서부 호주(WA) 퍼스(Perth)까지 4,352킬로미터를 횡단하는 ‘Indian Pacific’이 그것이다. 이

현대자동차, Best Small Car-Best Concept Car 등 4개 부문 ‘최고의 차’에   토요타자동차의 ‘캠리’(Camry) 시리즈는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린 차로 알려져 있다. 호주에서도 쉽게 만날 수 있는 캠리는 종종 ‘whitegoods on wheels’로 표현되곤 한다. 그만큼 많은 이들이 이용하는 가장 대중적인 자동차로 자리 잡았음을 의미한다. 하지만 지난해 도요타

아파트 건축 붐-도시 접근성-짧은 출퇴근시간 선호 등 요인 작용   최근 주요 도시의 아파트 건축이 붐을 이룬 가운데, 지난 회계연도에 건축된 주거지 내부 면적이 22년 만에 최소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커먼웰스 증권인 ‘컴섹’(CommSec)이 호주통계청 자료를 기반으로 조사 최근 공개한 바에 따르면 2017-18년도, 호주 전역에서 새로 건축된 단독주택

‘Bondi to Manly Walk Supporters’ 계획, 해당 지역 6개 카운슬 합의   전 세계 주요 도시의 거주민을 위한 산책로(또는 둘레길. walking trail)가 해외여행자 유치 동력이 된 사례는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다. 런던의 ‘The Thames Path’(296km), 과거 베를린 장벽을 따라 가는 ‘The Mauerweg’ (160km), 홍콩의 5개 섬을

18년 이어온 라이브 음악 클럽, 직접적 원인은 ‘Lockout Laws’   지난 2014년 2월 시행된 도심 및 킹스크로스(Kings Cross) 주류 업소들에 대한 영업시간 제한(Lockout Laws)으로 시드니의 유명 여흥 업소들이 줄줄이 문을 닫은 가운데, 찻주전자에 담겨 나오는 칵테일로 유명했던 킹스크로스의 라이브 뮤직 클럽 ‘World Bar'가 금주

낙마 등 운송용 가축으로 인한 사망, 77명으로 가장 많아   지구상에 약 3,500종이 있는 것으로 알려진 모기는 말라리아(malaria), 상피병(filaria), 일본뇌염(Japanese encephalitis), 황열(yellow fever), 뎅기열(dengue) 등의 질병을 옮기는 곤충으로, 옛날부터 위생해충으로 여겨져 왔다. 특히 뇌염은 살충제를 많이 쓰는 최근까지도 그 피해가 계속되고 있는데, 이 모기로 인해(질병 매개) 목숨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