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9 C
broken clouds
Sydney
humidity: 73%
wind: 4 m/s N
H21 • L18
Wed
22 C
Thu
20 C
Fri
19 C
Sat
18 C
Sun
17 C

M4-M7 일부 구간들 혼잡 가중, 이너웨스트 일부 구간은 크게 나아져   시드니사이더들에게 교통체증 측면에서 최악의 도로를 묻는다면 가장 많은 답변이 파라마타 로드(Parramatta Road)와 밀리터리 로드(Military Road)일 것이다. 광역시드니 동서를 잇는 주요 도로인 파라마타 로드는 오랜 기간 차량 정체가 심한 곳으로 여겨져 왔으며 가능한 이 도로는 피하려 하고

다트머스대학교 ‘Dickey Centre for International Understanding’ 분석 호주, 영국과의 크리켓 연례 대회 ‘The Ashes’로 인한 외교적 문제 경험도   ‘월드컵 축구대회’가 지구촌 최고의 축구 축제이자 최대 스포츠 이벤트임은 부인할 수 없다. 국가간 대항전으로 ‘월드컵’은 본선에 진출한 국가의 국민적 열망이 가장 많이 담긴 대회이기도 하다. 그러다 보니 경기 결과는

‘Reputation Institute’의 2018 국가 랭킹, 스웨덴 1위-한국 31위   미국 기반의 글로벌 시장조사 전문기관인 ‘Reputation Institute’(RI)의 국가 평판도 조사에서 호주는 지난해에 비해 두 단계 하락한 6위로 조사됐다. RI가 전 세계 국가 중 경제 규모에서 상위에 있는 55개 국가를 대상으로 조사한 올해 국가 평판 조사에서 1위는 스웨덴(총점 81.7)이 차지했으며,

‘BIS Oxford Economics’ 전망, 시드니, 향후 3년간 성장 둔화 예상   향후 3년간 호주 부동산 시장은 캔버라(Canberra), 퍼스(Perth), 브리즈번(Brisbane)이 주도하며 시드니는 더딘 성장을 보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게다가 단기간에 걸쳐 부동산 가격 상승세가 둔화되거나 일부 시장에서는 가격 하락세를 보일 것이라는 진단이다. 이는 글로벌 경제 컨설팅 사인 ‘B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