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7 C
light intensity shower rain
Sydney
humidity: 93%
wind: 8 m/s SSE
H18 • L17
Mon
19 C
Tue
21 C
Wed
24 C
Thu
26 C
Fri
22 C

주 전역 클럽 및 펍의 포커머신 이용 증가, 불법 자금세탁에 이용   NSW 주에서 카지노를 포함 RSL 클럽이나 펍(pub)에서 도박으로 지출한 돈이 작년 한 해, 전년도 대비 13억 달러 이상 증가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특히 시드니의 서부 페어필드(Fairfield)에서는 ‘포커머신’(poker machines)에 지출된 금액이 급속도로 증가했으며, 이 돈이 범죄나 불법

의사는 스트라스필드, 변호사는 모스만 거주자 많아 간호-조산 종사자들, 주요 병원 인근인 랜드윅 거주 두드러져 일부 전문직 종사자들의 거주 선호지역을 보여주는 분석이 나왔다고 금주 월요일(22일) 시드니 모닝 헤럴드가 보도했다. 지난 2016년 8월 실시한 인구조사 자료를 기반으로 시드니 지역의 전문직종 종사자 거주 비율을 조사한 결과 경찰, 간호, 교사 등 국가

2004년 ‘베투타 호텔’ 주인이자 마지막 한 명의 거주민 사망 후 버려져 새 구매자, 호텔 & 펍 ‘re-open’ 준비, 여행자 위한 식료품-주유 서비스도   호주의 내륙 곳곳에는 한때 융성했던 타운이었으나 지금은 사람 하나 없이 남겨진 곳들이 수두룩하다. 오래 전 광산개발 또는 목장지대로 개발되었다가 가뭄 등의 자연적 요인으로 폐허가 된

퍼스 임산부 60% 수중분만 선택, 건강한 임산부에게 유리   호주에서 수중분만을 선택하는 임산부가 늘고 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고 지난 주 금요일(19일) 시드니 모닝 헤럴드가 보도했다. ‘호주 및 뉴질랜드 산부인과학저널’(the Australia & New Zealand Journal of Obstetrics and Gynecology)'에서 발표한 연구에 따르면, 2015-2016년 간 퍼스(Perth) 소재 ‘King Edward Memorial’

전통 투자방법의 불확실성에 질린 투자자들, 금(金) 복귀 예상   서부 호주(WA) 퍼스(Perth) 소재의 호주 조폐국 ‘퍼스 민트’(Perth Mint)가 금으로 보증되는 자체 암호 화폐(cryptocurrency)를 발행할 예정이다. ‘퍼스 민트’는 호주 최대 금 정제소로 호주 금광업을 통틀어 가장 중요한 기관이다. 금주 수요일(24일) ABC 방송 보도에 따르면, ‘퍼스 민트’는 암호 화폐를 가지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