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32 C
clear sky
Sydney
humidity: 18%
wind: 7 m/s E
H37 • L28
Sun
27 C
Mon
29 C
Tue
24 C
Wed
25 C
Thu
23 C
Home교육
Archive

연방 교육부 설문조사, 명문대보다 소규모 대학교 출신 선호 ‘고용주 만족도’ 최고 대학은 ‘James Cook University’ 출신들   호주의 전통 ‘명문’으로 꼽히는 대학을 졸업하면 직장에서 더 인정받을 것이라는 통념을 뒤집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각 기업 고용주들은 호주의 8개

로즈(Rhodes), 대학원 이상 학위 거주자 비율 가장 높아  학사학위 최고 비율은 달링턴

학교별 종합 성적 1위는 'Knox', 10위권 안 대부분 사립 남자 고등학교   지난 주 금요일(14일) 올해 치러진 HSC(Higher School Certificate) 결과가 발표된 가운데, 시드니 모닝 헤럴드가 목요일(14일) 오후 12시부터 다음날(15일, 금) 오전 9시까지 각

4년간 학교 정비 투자 프로젝트의 일환, 각 학교 시설보수 착수   NSW 주 정부가 각 학교 노후시설 업그레이드에 착수했다. 글래디스 베레지클리안(Gladys Berejiklian) 주 총리와 롭 스톡스(Rob Stokes) 주 교육부 장관은 이번 여름방학 기간, 주 전역의 학교에

  단성 학교, 전체 성적 높은 반면 학업 성취도는 남녀공학이 앞서   단성(단일성별)의 학교와 남녀공학 중 어느 학교가 교육효과 측면에서 더 유리할까에 대한 문제는 교육계의 오랜 논쟁 중 하나이다. 호주 교육연구협의회(Australian Council for Educational Research,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