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0 C
light intensity shower rain
Sydney
humidity: 93%
wind: 3 m/s NW
H13 • L8
Thu
15 C
Fri
14 C
Sat
13 C
Sun
12 C
Mon
9 C
Home매거진
Archive

시드니 거리 곳곳, 평범한 풍경 속의 근사한 예술 작품들 ‘공공 예술’(public art)라는 개념은 대중들을 위한 예술을 뜻한다. 도시 공원이나 거리에 만들어진 조각 등이 이에 해당한다. 이 용어는 영국 작가인 존 윌렛(John Willett)이 <Art in

기존 ‘RC F’에 트랙기반 성능까지 겸비한 하드코어 버전 지난 1월 개최된 ‘2019 Detroit Auto Show’에서 공개, 주목 받았던 렉서스(Lexus) ‘RC F Track Edition’이 자동차 마니아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최근 호주 인터넷 자동차 매거진인 ‘Drive’에 따르면

시드니 거리 곳곳, 평범한 풍경 속의 근사한 예술 작품들 (1) ‘공공 예술’(public art)이라는 개념은 대중들을 위한 예술을 뜻한다. 도시 공원이나 거리에 만들어진 조각 등이 이에 해당한다. 이 용어는 영국 작가인 존 윌렛(John Willett)이 <Art

조명-음악-아이디어 어우러진 종합 예술 축제 호주 최대의 겨울 축제 ‘비비드 시드니’(Vivid Sydney)가 시작됐다. 11주년을 맞이한 올해 비비드 시드니는 지난주 금요일(24일)부터 시작돼 6월 15일(토)까지 23일 동안 이어진다. 비비드 시드니 축제는 독특한 조명 작품이 전시되는 야외 '갤러리',

프랑스 샴페인의 고장 ‘Reims’는 ‘Reemz’ 아닌 ‘Rarnce’로 말해야 해외 여행지에서 특정 장소나 국가를 표기한 영어 단어대로 발음했다가 소통이 안 되는 경우가 있다. 비슷한 발음이라도 현지인들이 전혀 알아듣지 못하기도 한다. 지구촌 곳곳의 일부 지명(또는 국명)

NSW 주의 세 번째 와인산지, 즐길거리는 많다 거대한 넓이의 블루마운틴 자락에 위치한 멋지(Mudgee)는 NSW 주의 대표적 와인산지인 헌터밸리(Hunter Valley)의 명성 못지않게 좋은 와인을 선보이는 곳이다. 시드니에서 자동차로 약 3시간 거리의 북서부 내륙, 산언덕이 부드럽게 펼쳐진

광활한 평원이 담고 있는 멋진 풍광과 시간의 흔적들 남부 호주(South Australia)와 서부 호주(Western Australia) 주 경계 지점, 동서로 1,100킬로미터, 총면적은 약 20만 스퀘어킬로미터에 달하는 눌라보 평원(Nullarbor Plain)은 평평하고 나무가 거의 없는 건조 지대이다. 바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