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8 C
overcast clouds
Sydney
humidity: 100%
wind: 1 m/s WSW
H19 • L17
Tue
23 C
Wed
21 C
Thu
21 C
Fri
22 C
Sat
23 C
Home부동산/경제
Archive

일부 지역의 대대적 주택 개발, 기반시설 한계 넘어 전문가들, “저소득층 위한 저렴한 주택 공급은 여전히 미흡” 지적 올해 NSW 주 선거의 핵심 사안 가운데는 시드니 일부 지역의 과도한 주거지 개발 문제도 포함되어 있다. 야당인 노동당은

도시 공간 조성-라이프스타일 추구 등 계획성 있는 도시 개발 뒤쳐져 시드니는 호주 최대 도시이다. 호주를 언급할 때 자연스럽게 떠올리는 상징적 도시이기도 하다. 이런 도시 이미지는 그러나 ‘호주 최고의 글로벌 도시’로서의 경쟁에서 점차 브리즈번(Brisbane, Queensland)에

새로 개발된 광장 등 신축 빌딩 많고 임대료 저렴, 업무 공간 수요 증가 시드니 제2도심인 파라마타(Parramatta)의 경우, 현재 활용되지 않는 상업 공간이 가장 적은 것으로 조사됐다. 최근 온라인 판 상업용 부동산 전문지 ‘Commercial Real Estate’가

첫 주택 구입자 지원-인지세 면제 혜택-공공주택 확대 등  임차인 보호 방안, 임대료 인상 제한

인기 주거 지역은 고가의 단독주택-중산층 지역은 아파트 가격 올라 전반적인 부동산 시장 침체 속에서 시드니 주택 가격이 하락세를 보이고 있지만 일부 지역에서는 아파트와 단독주택 가격 차이가 크게 달라지고 있다는 진단이다. 시드니 주택 가격은 지난해부터 하락세를

데이빗 슈브릿지 의원, 시드니 전역에 저렴한 주택 30% 건설 목표 오는 3월23일(토)로 예정된 NSW 주 선거를 앞두고 각 정당이 공략 세우기에 한창인 가운데, 녹색당(Greens)이 시드니의 모든 신규 주택개발에 저렴한 주택(affordable housing) 건설을 최소 30%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