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ather:
17 C
clear sky
Sydney
humidity: 36%
wind: 4 m/s WNW
H17 • L17
Wed
12 C
Thu
13 C
Fri
14 C
Sat
14 C
Sun
13 C
HomeUncategorized
Archive

상승률 4.8%, 임대 부동산 관련법 개정안 촉구 ‘경종’   시드니 주택 임대료가 최근 5년간 가장 빠른 속도로 상승한 것으로 나타나면서 정부의 부동산 정책에도 비상이 걸렸다. 부동산 분석회사 ‘도메인 그룹’(Domain Group) 분석 결과 작년 3월부터 1년 동안

자기 분야 경력 쌓기 매진, “아이 없어도 충분히 행복하다” 사회적 압박으로부터 자유롭지만, 나이 들면서 불안감도   호주의 낮은 출산율은 어제 오늘의 일이 아니다. 그만큼 결혼 후 아이를 갖지 않으려는 여성이 늘어나고 있는 것이다. 물론 제각각 이유가

유관순 열사 치마저고리 차림, ‘소녀상’ 앞 독립선언서 낭독도   금주 수요일(3월1일) 한인회관에서 열린 삼일절 기념행사에는 98년 전 독립만세 현장에서 금방 나온 듯 치마저고리를 입은 동포여성 6명이 자리를 같이 했다. 이들은 ‘박근혜 구속과 한국 민주주의 회복을 위한

이달 30일 마감, 31일부터 10주 과정 시작   ‘시드니한국교육원-세종학당’의 2017년 Term 1 강좌가 이달 31일부터 10주 과정으로 시작된다. -기간 : 2017년 1월31일-4월6일(10주과정) -수업 : 화요일(6pm-7:30pm / 초급 한국어), 수요일(6pm-7:30pm / TOPIK I 준비과정), 목요일(6pm-7:30pm / TOPIK II

비겁다자(比劫多者)의 생애   미국의 대선이 있기 전, 필자는 가끔 클린턴과 트럼프라는 두 대선 후보의 사주를 유심히 들여다보곤 했다. 두 사람의 사주가 볼수록 알쏭달쏭한 것이 우위를 가리기도 애매했지만 대세가 미치는 영향력을 무시할 수 없었다. 미국의 언론은

고도는 오지 않는다. 그러나 인간은 고도를 기다릴 수밖에 없다   연극은 시대의 산물이며 정신이다. 연극 <고도를 기다리며>의 줄거리는 한마디로 ‘기다림’이다. 1막에서 두 남자 블라디미르와 에스트라공은, 한 국도의 작은 나무 옆에서 ‘고도’라는 이름의 사람을 기다린다. 그들은 고도가

증가하는 비만율 타개 방안, “만성질병으로 인식해야

/